• UPDATE : 2021.2.22 월 17:04
상단여백
기사 (전체 340건)
영원히 기억될 홍대 앞 서브컬처의 성지, 「북새통문고」
서울뿐 아니라 대한민국 최대의 ‘핫 플레이스’로 불리는 홍대 앞. 문화와 유흥을 즐기기 위한 사람들로 북적이는 거리 속, 조금은 특이한...
김주영 기자  |  2021-01-07 17:11
라인
<바람-선조들의 염원>展 시리즈1_‘어해도(민화)(소1527) 어해도(漁蟹圖)(소2151) 궐어도(鱖魚圖)(소2150)’
홍익대학교 박물관 소장 는 조선 후기에 유행한 물고기와 게를 그린 그림이다. 암수 쌍이나 새끼를 거느린 물고기와 수조, 꽃, 새들이 함...
박물관 인턴 홍세림  |  2020-11-23 17:52
라인
조석진, <궐어도(鱖魚圖)>, 1898, 견본담채, 135×29cm, 소장번호: 2150
마지막으로 소개할 박물관 소장품은 근대 한국화단에 중추적인 역할을 했던 소림 조석진(趙錫晉, 1853~1920)의 이다. 조석진은 안중...
박물관 인턴 홍세림  |  2020-11-23 17:51
라인
조정규, <어해도(漁蟹圖)>, 1830, 지본담채, 36.2×46.5cm, 소장번호: 2151
다음으로는 조선 시대 어해도의 흐름에서 빠질 수 없는 임전 조정규(趙廷奎, 1791~?)의 이다. 조정규는 전형적인 남종화풍과 참신한 ...
박물관 인턴 홍세림  |  2020-11-23 17:48
라인
<프랑스어2> 박상준 교수가 추천하는 『자기 앞의 생』
“처음에 나는 로자 아줌마가 매월 받는 우편환 때문에 나를 돌보고 있다는 사실을 몰랐었다. (중략) 누군가가 나를 위해 돈을 지불하고 ...
   |  2020-11-23 09:00
라인
‘프로’가 만들어낸 삶의 이면을 돌아보며
야구 팬들에게 한국프로야구 역사상 가장 독특한 팀을 꼽으라고 한다면 십중팔구는 ‘삼미 슈퍼스타즈’를 꼽곤 한다. 1982년부터 1984...
김주영 기자  |  2020-11-23 09:00
라인
성곽에 쌓인 역사를 따라가다
“전하, 우선 남한산성으로 들어가심이 마땅한 줄 아뢰옵니다. 지금으로서는 이러는 수밖에 없는 줄 압니다” -김훈, 『남한산성』(1979...
김채원 기자  |  2020-11-23 09:00
라인
왕가위(王家衛, 1958~) 감독의 작품세계
20세기의 홍콩은 혼란기였다. 영국령이었던 홍콩은 마지막 총독 크리스 패튼(Chris Patten, 1944~)의 임기를 끝으로 199...
문수현 기자  |  2020-11-23 09:00
라인
<외국인이 바라 본 대한민국 경제발전 100년>展
‘한강의 기적’이라는 말도 이제 상투적 단어가 된 지 오래다. 그 배경에는 우리 선조들의 노력이 있었다. 한국인은 이러한 뛰어난 성장에...
박찬혁 기자  |  2020-11-23 09:00
라인
<여행 갈까요>展
유례없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(이하 코로나19) 사태로 인해 일상에 많은 제약이 생기고 이동의 자유가 제한됐다. 많은 부분에서 사...
김성현 기자  |  2020-11-09 09:00
라인
영원히 깨고 싶지 않은 꿈만 같은 시간들
‘시한부 인생’과 ‘사랑’, 이 둘은 그야말로 상극의 만남이다. 사랑이 결실을 맺기까지는 꽤 긴 시간이 필요하지만, 시한부 인생을 선고...
김주영 기자  |  2020-11-09 09:00
라인
<독일현대문학> 이순예 교수가 추천하는 『토지』
이미 지나간 일이긴 하다. 하지만 그래도 한반도 거주민들에게 하늘은 여전히 파란색이고, 정말 한없이 푸르러가는 파란 하늘을 고개 젖히고...
   |  2020-09-01 09:00
라인
박물관에 가다
홍익대학교 박물관에서는 2020년 기획전 을 온라인 전시와 e-도록으로 선보이고 있다. 박물관의 소장품으로 구성된 이번 전시는 색과 문...
학예연구사 장 강 현  |  2020-09-01 09:00
라인
<연대의 홀씨> 展
냉전(冷戰). 제2차 세계대전 이후 양극 체제 하에서 소련으로 대표되는 사회주의, 미국으로 대표되는 자본주의 진영 간의 정치·외교·이념...
박찬혁 기자  |  2020-09-01 09:00
라인
당신의 ‘용두각’은 무엇인가요?
따뜻했던 지난 겨울이었지만 기자의 여정을 시샘이라도 하듯 유난히도 매서운 칼바람이 몰아치던 2월의 어느 날, 기자는 수원으로 향하는 기...
김채원 기자  |  2020-09-01 09:00
라인
홍대 앞에서 철마(鐵馬)의 흔적을 찾다 
빠앙-, 덜커덩덜커덩… 열차의 경적 소리와 레일을 구르는 소리는 우리에게 표현하기 어려운 정겨움을 주곤 한다. 하지만 큰 ...
김주영 기자  |  2020-09-01 09:00
라인
봉준호 감독의 작품세계
제92회 아카데미상 시상식에서 작품상, 감독상, 각본상, 국제 장편영화상을 수상하며 4관왕을 차지해 할리우두 주류 감독으로 우뚝 선 우...
   |  2020-09-01 09:00
라인
<인간심리의이해> 이홍숙 교수가 추천하는 『나는 괜찮지 않다』
“엄마는 어디서나 잘하는 나를 보고 자랑하셨죠. 똑똑하고 남들보다 돋보이는 나를 보면서 흐뭇해하셨지만 내가 잘못했을 때는 차갑고 무서웠...
정리 취재부  |  2019-11-26 09:00
라인
당신도 있나요? 그리운 그 시절, 그리운 그 사람
누구에게나 그리운 그 시절과 그리운 사람이 있을 것이다. 그 기억이 어떻게 남아있든, 우리는 바쁜 일상을 살아가다 보물상자처럼 아름다웠...
천지예 기자  |  2019-11-26 09:00
라인
<알폰스 무하>展
19세기 후반부터 20세기 초까지 이어진 아르누보 양식의 대표 작가로 알려진 알폰스 무하(Alphonse Maria Mucha, 186...
취재부  |  2019-11-26 09:00
여백
여백
많이 본 뉴스
    여백
    Back to Top