• UPDATE : 2022.5.24 화 16:34
상단여백
기사 (전체 74건)
한페이지가 될 수있게
신문사 활동을 할 땐 시간이 정말 빠르게 흘러가서, 해가 중천에 떠 있는 한낮에 와도 정신 차려보면 달이 빛나고 있는 한밤중이다. 하지...
노소영 기자  |  2022-05-24 09:00
라인
좋은 글이란 무엇인가
대학 입시를 준비하며, 논술 학원에 등록한 첫날, 당시 강사로부터 질문을 받았다. “좋은 글이란 무엇이라고 생각해?” 대답할 수 없었다...
박치영 기자  |  2022-05-10 09:00
라인
자리가 사람을 만든다
갓 고등학교라는 울타리에서 나온 이들에게 대학교는 드넓게 펼쳐진 들판과 같다. 울타리에서 나오자마자 자유를 만끽하며 뛰노는 이도 있을 ...
민정범 기자  |  2022-03-29 09:00
라인
기자란 무엇인가
김영민 교수의 칼럼 '추석이란 무엇인가?'를 재밌게 읽었던 기자는 어떤 주제에 대해 할 말이 없을 때 00이란 무엇인가 ...
서현아 기자  |  2022-03-15 09:00
라인
냉철한 이성 뜨거운 가슴
기자라는 직업은 꽤나 중압감 있는 직업이다. 많은 사람들이 기사를 통해 세상에 무슨 일이 일어나고 있는지 알게 되고, 기사의 방향성에 ...
노소영 기자  |  2022-03-02 09:00
라인
기자는 소설가가 아니다
연구자와 기자는 몇 가지 특성을 공유한다. 대중은 그들에게 객관성을 기대한다. 연구자의 논문과 기자의 기사는 그들의 주장에 대한 출처로...
박찬혁 기자  |  2021-11-22 09:00
라인
간극을 메우는 법
환경과 상황은 사람의 모든 것을 송두리째 바꾸어 놓을 수 있다. 하지만 그 변화는 너무나 은밀하게 이루어지기 때문에 정작 당사자는 알아...
민정범 기자  |  2021-11-08 09:00
라인
대추(待秋)와 비추(悲秋)
‘대추(待秋)하다’와 ‘비추(悲秋)하다’에 대해서 아는가? ‘대추하다’는 가을을 기다리다는 뜻이다. 우리가 추석 때 먹는 대추 열매와는...
취재부  |  2021-09-27 11:00
라인
두려움의 극복
기자는 두려움이 많은 편이다. 일어나지 않을 일에 대해 미리 걱정하고 두려워하고 생각했던 것과 조금이라도 틀어지는 일이 발생하면 두려움...
노소영 기자  |  2021-09-13 09:00
라인
지금 내가 쥔 것
신문사 일은 예측 불가의 연속이다. 속된 말로 언제 기사가 펑크 날지 모른다. 취재하려 했던 사안의 일정이 변경되어 취재 자체가 불가하...
이채린 기자  |  2021-09-01 09:00
라인
충동의 결과 
기자가 신문사에 들어오게 된 건 순전히 충동적인 선택이었다. 코로나19를 핑계로 새내기의 첫 학기를 무의미하게 보낸 기자는 ‘이렇게 살...
취재부  |  2021-05-17 09:00
라인
상념을 글로 변화시키는 과정 
코로나 19라는 어려운 시국에 기자 생활을 하는 것만큼 월등히 학교 생활에 전념할만한 일은 없을 것이다. 기자는 신문사 생활을 하며 누...
취재부  |  2021-05-04 09:00
라인
빛 좋은 개살구
‘빛 좋은 개살구’란 겉보기에는 먹음직스러운 빛깔을 띠고 있지만 맛은 없는 개살구라는 뜻으로, 겉만 그럴듯하고 실속이 없는 경우를 비유...
김성현 기자  |  2021-03-29 09:00
라인
쉽지만 어려운 단어, 책임감 
체감이 잘 되지 않는다. 작년 여름 입사한 풋풋했던 새내기 기자가 어느덧 가장 높은 기수가 되어 S동 211호를 작성하고 있다니. 큰 ...
취재부  |  2021-03-15 09:00
라인
저는 포저(Poser)입니다
기자는 제대로 된 기사를 쓴 적 없는 채로 이제 2년 차 기자가 되어 ‘S동 211호’를 작성하게 됐다. 지난 반년 동안의 기자 생활을...
박찬혁 기자  |  2021-03-02 09:00
라인
S동에서 살아남기
짧다면 짧고 길다면 긴 시간이 지났다. 여러 기사를 써냈던 시간 속에서 기자는 오피니언 코너를 맡는 것을 별로 좋아하지 않았다. 틀과 ...
김채원 기자  |  2020-11-23 09:00
라인
마지막은 아쉬운, 아니 사실은 ‘특별한'
결국에는 이 순간이 오고 말았다. 노트북 앞에서 숱한 밤을 지새우며 제발 빨리 와달라고 빌었던 순간, 그러면서도 막상 그 순간을 생각하...
천지예 기자  |  2020-11-09 09:00
라인
지루하게 선명하기보다는 흐릿해도 흥미롭게
2년 전, 신문사 입사 1년 차 기자로서 첫 S동 211호를 작성하던 모습이 생생하다. 모든 것은 마음이 만드는 것이라며, 무엇이든 해...
김주영 기자  |  2020-09-01 09:00
라인
모순(矛盾)
무슨 이야기를 해야 할까. 기자는 기자 본인의 이야기를 하기보단 타인의 상황과 입장을 이해하고 전하는 일에 익숙해진 터라 ‘S동 211...
이소현 기자  |  2019-11-26 09:00
라인
비 온 뒤에 땅이 굳는다(feat. 삼재)
기자는 1998년생 호랑이띠다. 기자가 대학 입시를 준비할 적, 어머니가 속는 셈 치고 다녀오신 점집에서는 2017년부터 기자의 ‘삼재...
김성아 기자  |  2019-11-19 09:00
여백
여백
여백
Back to Top